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나무에 아크릴(32×52㎝)

 

머리는 사람이고 몸통은 개로 된 괴물들이 돌아다닙니다. 사람의 권력을 이용하고, 개의 본능에 충실한 짓을 하며 돌아다닙니다. 이 괴물에 다친 많은 사람들이 ‘나도 고발한다’며 외치고 있습니다. 괴물들이 잠시 숨고르기를 합니다. 조용해지면 또 튀어나오려고 기회를 엿보고 있습니다.

 

<김상민 기자 yellow@kyunghyang.com>

'김상민의 생각그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괴물들이 사는 나라  (0) 2018.03.23
고래마을  (0) 2018.03.16
개 사람  (0) 2018.03.09
괴수 대백과사전  (0) 2018.03.02
수없이 많은  (0) 2018.02.23
봄 토끼  (0) 2018.02.09
Posted by Kh-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