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최예선(1974~)
작가. 카피라이터, 에디터.






신문방송학과를 1997년에 졸업하고
 1999년부터 건축전문지 <C3 KOREA>와 
문화교양지 <J.J.MAGAZINE> 등 잡지사 에디터로 일했다. 

2003년 프랑스로 건너가  리옹 제2대학 미술사학과를 마쳤다.

유학 시절, 유럽 도처의 문화재와
유적지를 찾아다니며 옛 풍경 속 이야기에 귀 기울이던 순간이
지금도 생생하다. 그 기억을 더듬으며 지금도 우리의 옛 풍경을 찾아 불쑥 길을 떠나곤 한다.

연남동의 작은 작업실에서 미술, 건축, 여행, 문화 등 삶을 풍요롭게
해주는 분야에 대해 글을 쓰고 있다.
작업실의 이름은 '달콤한 작업실'. 홍차를 마시며 근대 문화 유산을 이야기할 수 있는 독특한 장소다.

지은 책으로
<홍차, 느리게 매혹되다(2009)> <청춘남녀, 백년 전 세상을 탐하다(2010)>가 있다.




e-mail: lena_choi@naver.com
blog: 마담고치와 무슈봉봉의 작업실 판타지(blog.naver.com/lena_choi)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Kh-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