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종이에 아크릴(40×50㎝)


내 속에 수많은 ‘나’가 있습니다. 공격적인 나, 착한 나, 게으른 나, 똑똑한 나, 신경질적인 나, 행복한 나, 우울한 나. 그런 나를 바라보는 내 밖에 수많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나한테 짜증내는 사람, 친절한 사람, 웃어주는 사람, 사랑해주는 사람, 화내는 사람, 조언해주는 사람. 수많은 ‘나’와 수많은 다른 사람들이 만나 지금의 ‘나’가 있습니다.

 

<김상민 기자 yellow@kyunghyang.com>

'김상민의 생각그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춘곤증  (0) 2018.04.13
잔머리  (0) 2018.04.06
내 속의 수많은 ‘나’  (0) 2018.03.30
괴물들이 사는 나라  (0) 2018.03.23
고래마을  (0) 2018.03.16
개 사람  (0) 2018.03.09
Posted by Kh-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