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흥선대원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6.15 운현궁 양관


서울 안국역 4번 출구를 나와 낙원상가 방향으로 내려오면 왼쪽으로 길게 드리워진 운현궁 담장을 만나게 된다. 흥선대원군의 집이었던 이 운현궁 뒤편에는 한옥과는 대별되는 밝은 색의 서양 르네상스풍의 건물 하나가 자리 잡고 있다. 운현궁 양관(洋館·양옥집)으로 불리는 이 건물은 최근 TV 드라마 <도깨비>의 주요 무대로 활용되면서 대중에게 많이 알려졌다. 드라마에서 공유와 이동욱이 함께 살고 있는 도깨비의 집으로 소개되었기 때문이다. 이름이 운현궁 양관이니 운현궁에서 접근할 수 있으리라 생각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운현궁 안마당에서 노락당 뒤쪽을 바라보면 측면 상부만 나무에 가려진 채 살짝 보이는 정도이다. 게다가 운현궁 뒤쪽의 후정은 높은 담으로 막혀 있어서 운현궁에서 양관으로 갈 수 있는 길이 없다. 이 건물을 만나기 위해서는 운현궁 아래쪽 덕성여대 운니동 캠퍼스의 정문을 이용해야만 한다.

 

 

운현궁 양관은 1912년 일제강점기에 일본이 조선의 왕족을 회유하고 감시하기 위하여 흥선대원군의 손자인 이준용에게 지어준 것이다. 아들이 없었던 이준용은 고종의 다섯째 아들인 의친왕의 차남 이우를 양자로 삼는다. 이후 이준용이 죽자 양자인 이우가 양관을 물려받게 되고 이우는 이 양관에 살면서 일본군 장교로 태평양전쟁에 참여하게 된다. 일제가 내선일체(內鮮一體)를 강조하며 조선의 왕족을 군에 편입시켰기 때문이다.

 

11세에 볼모가 된 이우는 일본 육군사관학교와 육군대학교를 졸업했으며 사망 직전 일본군 고위 장교의 위치까지 올랐다. 이 건물은 1946년경 김구 선생이 2층 사무실을 집무실로 사용하기도 하였다 한다. 해방 이후에 생활이 어려워진 이우의 후손은 1948년 이 건물을 덕성학원에 팔게 된다. 운현궁이 아닌 덕성여대를 통해야 이 건물을 볼 수 있게 된 이유이다. 덕성여대에서는 이 양관을 법인 사무국으로 사용해 오고 있었는데 요즘은 1층 실내를 교육 목적의 공간으로 리모델링하고 있다. 그러나 이 건물 주위에 유치원과 초등학교를 포함한 특수대학원이 있어 일반인들의 출입을 금한다는 배너의 글귀는 애써 이 건물을 찾아온 방문객의 마음을 씁쓸하게 한다.

 

윤희철 대진대 교수 휴먼건축학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윤희철의 건축스케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리움  (0) 2017.07.14
서초구 명물 ‘아쿠아 육교’  (0) 2017.06.29
운현궁 양관  (0) 2017.06.15
운현궁  (0) 2017.06.01
경희대의 벚꽃 풍경  (0) 2017.05.18
정동교회  (0) 2017.05.08
Posted by Kh-art